나는 일상에서 사람들을 만날 때
“요즘 마음이 어떠세요?라는
질문을 자주 던지곤 한다.

단둘이 만난 자리뿐 아니라
여럿이 만나 얘기를 하는 자리에서도 그렇다.
어떤 모임이어도 이 뜬금없어 보이는
말이 끼어들 틈은 항상 있게 마련이다.

이야기가 공허하거나
무의미하게 맴돈다고 느낄 때 묻는다.
이 질문을 던지면 의외의 상황이 벌어진다.

질문 전후 이야기의 질이 확연히 달라지기도 한다.
별만 아닌 것 같지만
존재 자체에 대한 주목이어서 그렇다.

심리적으로 벼랑 긑에 있으면서도
낌새조차 내 보이지 않고 소리없이 쓰러지고 있는
사람이 많은 현실이라 “요즘 마음이 어떠세요?라는
질문 하나가 예상치 않게 ‘심리적 심페소생술(CPR)’을
시작하게 말들기도 한다.

이 질문은 심장 충격기 같은 정도의 힘을 발휘한다.
간단한 심페소생술 교육을 받은 초등학생이
거리에서 갑자기 쓰러진 성인의 목숨을
구했다는실화처럼 심리적 CPR 또한 마찬가지다.

심리적 CPR은 꼭 배워야 한다.
그러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사람을 살리게 된다.

마음을 포개는 그 한 사람이 당신을 살린다.

– 정혜신

 

인생을 바꾸는 명언 앱 다운


3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