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을 바꾸는 명언>앱을 추천해드립니다. https://goo.gl/Vn5rYL

 

언젠가
내 인생에 어김없이
노을이 찾아든다면…

마지막 노을을
사랑할 수 있는 사람이 되련다.
해저문 노을을
미소로 품을 수 있는 사람이 되련다.

타들어가는 석양의 꼬리를 잡고
여유로운 이별의 노래를 부르련다.

마지막 가는길 마저도
향기롭게 맞이 할 수 있는 사람
진정 환한 미소로 두 눈을
감을 수 있는 사람이 되련다.

마지막 순간 까지 회한의 눈물이 아닌
질펀하고 끈끈한 삶의
눈시울을 붉힐 수 있는
그런 사람으로 기억되길 갈망한다.

온 갖 돌뿌리에 채이고
옷깃을 적시는 여정일지라도
저문 노을 빛 바다로
미소띤 행복을 보낼 수 있다면
어떤 고행도 기쁨으로 맞으리라…

진정 노을빛과 한덩어리로
조화롭게 뒤 섞일 수 있는
그런 사람으로 거듭 나길 소망한다.

옮긴글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