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을 바꾸는 명언>앱을 추천해드립니다. https://goo.gl/Vn5rYL

 

거울과 같은 친구 하나 있었으면
그림자 같은 친구 하나만 더 있었으면
끝을 볼 수 없는 우물같이 맘 깊은 친구 하나 있었으면
넓이를 가늠할 수 없는 바다와 같은 친구 있었으면
농익은 친구 하나만 더 있으면 참 좋겠다.

나쁜 마음을 먹었을 때
넌지시 능청 떨며 바로 잡아 주는 친구

숨긴 마음 금방 알아채고
´너 이랬구나´ 하고 웃어 주는 친구

가끔은 ´너 참 좋은 친구´라고
추켜세워 주며 위로해 주는 친구

삶이 힘들어 쓰러질 때
어깨 살며시 빌려주며 다독거려 주는 친구

외롭다고 전화 한 통만 하면
쪼르르 어느새 내 곁으로 달려와
´친구, 본래 사람은 외로운 거야´ 라고 넌스레 수다 떨며
마음을 정리 해 줄 그런 친구

친구가 별건가?
부담스럽지 않은 가지런한 마음으로
서로를 향해 웃음 지을 수 있다면
그건 무조건 꼭 필요한 친구인 것을…

이런 친구 하나만 가졌다면
삶의 중간 점검 필요 없이
지금껏 잘 살고 있는 증거이리라.

– 하 성 희

 

2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