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손에 쥔 모래와 같다.
손바닥을 편 채 가만히 있으면
흘러내리지 않는다.
하지만 꽉 잡으려고 손을 움켜쥐는 순간,
모래는 손가락 사이로 흘러내리고
손바닥엔 조금만 남게 된다.

사랑도 그렇다.
두 사람이 서로 존경하는 마음으로
서로의 자유를 인정하며
서로에게 조금의 여유를 주면,
사랑은 오래 머문다.
하지만 너무 강한 소유욕으로
서로를 꽉 움켜쥐면
사랑은 어느새 두 사람 사이를
빠져나가 영영 돌아오지 않는다.

마음의 상처를 입으면
육체의 상처를 입었을 때와
마찬가지로 우리 몸은
자연적인 치료를 시작한다.
이 때 우리가 할 일은 자연이
우리를 치료할 것이라고
믿고 기다리는 것이다.

그러면 고통은 어느새 사라지고,
우리는 더욱 강하고, 더욱 행복하고,
더욱 다감하고,
이해심 많은 사람이 될 것이다.

– 잭캔필드

인생을 바꾸는 명언 앱 다운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