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조건 돈 많이 벌고
높은 자리에 있으면 성공한 삶이라 생각했는데

한살 한살 나이를 먹고,
생각이라는게 생기면서 돈보다, 높은 자리보다,
내주위에 좋은사람들이 있고

내가 행복하고 사랑하는 사람이 있는것만큼
평범하게 살아가는것 만큼 성공한 삶은 없다는거
그거 하나는 알게되더라.

평범한 삶이 싫다고 소리쳤는데
평범하게 살수 있는것 조차 힘들다는걸 알고나니
이젠 정말 간절하게 바라게 된다.

삶이 막막함으로 다가와 주체할 수 없이 울적할 때
세상의 중심에서 밀려나 구석에 서 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들때
자신의 존재가 한낱 가랑잎처럼 힘없이 팔랑거릴 때
그런 때일수록 나는 더욱 소망한다.

그것들이 내 삶의 거름이 되어 화사한 꽃밭을 일구어낼 수 있기를
나중에 알찬 열매만 맺을 수 있다면

지금 당장 꽃이 아니라고 슬퍼할 이유가 없지 않은가

-좋은글

인생을 바꾸는 명언 앱 다운


1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