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해도 할 일이라면 내가 하겠다.
스스로 나서서 기쁘게 일하자.

언제해도 할 일이라면 미적거리지 말고
지금 당장에 하자.

오늘 내 앞에 있는 사람에게 정성을 다 쏟자.
운다고 모든 일이 풀린다면, 하루 종일 울겠다.

짜증 부려 일이 해결된다면,
하루 종일 얼굴 찌푸리겠다.

싸워서 모든 일 잘 풀린다면,
누구와도 미친 듯 싸우겠다.

그러나 이 세상일은 풀려 가는
순서가 있고 순리가 있다.

내가 조금 양보한 그 자리
내가 조금 배려한 그 자리
내가 조금 덜어 논 그 그릇
내가 조금 낮춰 논 눈높이
내가 조금 덜 챙긴 그 공간

이런 여유와 촉촉한 인심이 나보다
조금 불우한 이웃은 물론,
다른 생명체들의 ‘희망 공간’이 된다.

이 세상에는 70억 명 이라는
어마어마한 사람들이 살아가지만
우리 인간들의 수백억 배가 넘는
또 다른 많은 생명체가 함께 살고 있으므로
이 공간을 더럽힐 수 없는 이유이다.

이 공간을 파괴할 수 없는 이유이다.
모든 생명이 함께 살아야 하는
공생(共生)의 공간이기에.
이 세상에 내 것은 하나도 없으니
내 눈에 펼쳐지는 모든 현상이
고맙고 감사할 뿐이다.

나를 맞아준 아내가 고맙다.
나를 아빠로 선택한 자식들에게
고마운 마음이 간절하다.

부모님과 조상님께 감사하고,
직장에 감사하고.
먹 거리에 감사하고.
이웃에게 고맙고,

나와 인연 맺은 모든 사람들이
눈물겹도록 고맙다.

졸졸 흐르는 시냇물이 고맙고,
창공을 나는 날짐승이 고맙고
빽빽한 숲들이 고맙고
비 내림이 고맙고
눈 내림이 고맙다.

이 세상은 고마움과 감사함의 연속 일 뿐.
내 것 하나 없어도 등 따시게 잘 수 있고.
배부르게 먹을 수 있고.
여기저기 여행 다닐 수 있고,
자연에 안겨 포근함을 느낄 수 있으니

나는 행복한 사람 복 받은 사람
은혜와 사랑을 흠뻑 뒤집어 쓴 사람
내 머리 조아려 낮게 임하리라.

인생을 바꾸는 명언 앱 다운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