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우스가 행복의 신에게 ‘행복’ 이란 씨앗을 주며
그에게 적절한 곳을 찾아 그 씨앗을 숨겨 두고
오라고 말했다.

행복의 신이 길을 떠나기 전,
제우스가 그에게 물었다.
“그래, 어디에 숨길지는 생각해 보았느냐?”

그러자 행복의 신이 대답했다.
“네, 아무리 생각해도 바다 깊은 곳이 좋을 것 같아요.
거친 파도와 풍랑을 이겨내는 사람만이 찾을 수 있도록 말이에요.”

하지만 제우스는 말없이 고개를 좌우로 저었다.
그러자 행복의 신이 잠시 생각한 후, 다시 말했다.
“그럼 세상에서 가장 높은 산 위에 숨겨 둘까요?
용기와 도전장을 지닌 사람만이 찾을 수 있도록 말이에요.”

하지만 제우스는 여전히 고개를 저으며
묵묵부답이었다.
행복의 신이 고개를 갸우뚱거리자,

제우스가 그에게 이렇게 말했다.
“깊은 바다와 높은 산을 찾는 일은 생각보다 어렵지 않단다.
사람이 가장 찾기 어려운 곳은 바로 자신의 마음속이니,
그 씨앗을 사람들의 마음속에 하나씩 뿌려 두고 오거라.”

즐거움도 행복도 모두 우리의 마음속에 숨겨져 있다.
깊은 바다와 높은 산을 찾는 것은 굉장히 쉬운 일인데,
어찌해서 우리 자신의 마음속을 들여다보는 일은
그토록 어려운 것일까?

즐거움도 행복도 이렇듯,
우리들 가장 가까운 곳에 있다.

이렇게 가까이 있는 행복을 발견하지 못한 채,
그것을 포기해 버리는 일은 행복의 신이
진정으로 바라는것이 아닐 것이다.

 

인생을 바꾸는 명언 앱 다운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