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난하다고 다 인색한 것은 아니다.
부자라고 모두가 후한 것도 아니다.
그것은 사람의 됨됨이에 따라 다르다.

후함으로 하여 삶이 풍성해지고
인색함으로 하여
삶이 궁색해 보이기도 하는데
생명들은 어쨌거나
서로 나누며 소통하게 되 있다.

그렇게 아니하는 존재는
길가에 굴러 있는
한낱 돌맹이와 다를 바 없다.

나는 인색함으로 하여
메마르고 보잘것없는 인생을 더러 보아 왔다.
심성이 후하여
넉넉하고 생기에 찬 인생도 더러 보아 왔다.

인색함은 검약이 아니다.
후함은 낭비가 아니다.
인색한 사람은
자기 자신을 위해 낭비하지만
후한 사람은
자기 자신에게 준열하게 검약한다.

사람 됨됨이에 따라 사는 세상도 달라진다.
후한 사람은 늘 성취감을 맛보지만
인색한 사람은 먹어도 늘 배가 고프다.
천국과 지옥의 차이다.

– 박경리

 

인생을 바꾸는 명언 앱 다운


1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