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혜로운 사람은 걱정과 근심이 있을 때도
나약해지기보다는 자기 마음을 잘 다스릴 줄 알며
남다른 뛰어난 능력으로 모든 일을
잘 이겨나가는 사람이고.

베풀 줄 아는 사람은 모든 사람을 소중히 여기며
작은 것에서부터 진정한 사랑을 나눌 줄 아는
바라만 보아도 마음이 포근해지는
따뜻한 사랑이 있는 사람이고.

칭찬 받을 만한 사람은 억울한 일로 참을 수 없는
순간에도 감정을 억제하며 깊은 인내심을 갖고
끝까지 참고 기다릴 줄 아는 잔잔한 감동을 주는
마음이 넓고 부드러운 사람이고.

믿음이 있는 사람은 남의 허물과 단점이 보일 때도
쉽게 드러내기 보다 넓은 가슴으로 감싸 안으며
그 영혼이 잘 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겸손한 마음으로
무릎 끓고 두 손 모아 기도해 주는 사람입니다.

 

옮긴글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