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는 멀리 바라봅니다.
멀리 바라보기에 허물을 잘 보지 않습니다.
멀리 바라보면 미운 사람도 사랑스럽게 보입니다.
멀리 바라보기에 그리움만 많습니다.

자식들의 먼 후일을 바라보고
그 힘든 삶의 자리에서도 너털 웃음으로 참아냅니다.

자존심이 무너지고 굴욕감을 참아내면서도
미소 지으며 집안을 드러서는 아버지.
아버지는 말 못하는 바보처럼 말이 없습니다.

표현하는 것이 작어서
자식들로부터 오해도 많이 받습니다.

아버지는 눈물도 없고
잔정도 없는 돌 같은 사람이 아닙니다.

말이 없기에 생각이 더 많고,
사랑의 표현이 약하기에 마음의
고통은 더 많은 것이 아버지의 마음입니다.

아버지는 작은 사랑에는 인색하지만
큰 사랑엔 부자입니다.

대범하게 용서하고 혼자서 응어리를
풀어내는 치료자입니다.

멀리 바라보기에 내일을 예견합니다.

자식을 바로잡으려 때로 사자후처럼 집안을 울려도,
자식들이 눈가에 눈물이 흐를때
아버지의 눈물은 가슴에서 강수처럼 흐릅니다.

아버지의 사랑은 보이지 않고 잡히지 않습니다.
그래서 아버지의 사랑은 아버지가 이 생을
떠나서야 알아 갑니다.

인생을 바꾸는 명언 앱 다운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