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의 어느 간호사 아가씨가
노인 병원에 근무했는데,
살 날이 얼마 남지 않은 노인들이
이 간호사 아가씨를 붙잡고 당신들의
평생 동안 후회되는 일들을 줄줄이 얘기했다.

이 간호사 아가씨는
노인들의 이야기가 서로 비슷해서
거의 똑같은 얘기가 무한 반복된다는
것을 깨닫고, 인생의 다섯 가지 후회와
에피소드를 책으로 썼다.

1.
나는 자신에게 정직하지 못했고
그래서 내가 살고 싶은 삶을 사는 대신
내 주위사람들에게 보이기 위한 삶을 살았다.

2.
그렇게 죽어라고 일할 필요가 없었다.
일을 좀 덜 하고 가족과 시간을
더 많이 보냈어야 했다.
어느 날 돌아보니 애들은 다 커버렸고
배우자는 멀어져 있더라.

3.
내 감정을 솔직하게 표현하며 살지 못햇다.
내 속을 털어 놓을 용기가 없어서
꾹꾹 참으며 살다 병이 나기까지 했다.

4.
친구들과 점 더 연락하며 살았어야 했다.
다들 죽기 전에 이렇게 얘기하더라.
“친구 누구누구를 한번 보고 죽었으면…”

5.
행복은 결국 내 선택이었다.
좀 더 행복할 수 있었는데.
겁이 나서 변화를 선택하지 못했고,
튀면 안 된다는 생각에
남들과 똑같은 일상을 반복했다.

 

부자되는 아침명상 앱 다운


3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