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세상에는 시간이 필요한 일이 있다.
아무리 애써도 시간이 빨리 흘러주지 않는 것처럼,
시간이 흘러야만 해결이 되는 문제들이 있다.

흙탕물이 가라앉는 데 필요한 시간,
산 위의 눈이 녹는데 필요한 시간,
알뿌리가 꽃을 피우기 위해 겨울을 나는데 필요한 시간,

그런 시간이 필요한 일 ….
어느 나이에 이르기 전에는 할 수 없는 일이 있는 법이다.
어느 나이에 이르기 전까지는 이해 할 수 없는
세상의 이치가 있는 법이다.
어느 나이에 이르기 전에는 감히 도달할 수 없는
사유의 깊이가 있는 법이다.

중요한 것은 언제나 세월이다.
시간의 퇴적층처럼 쌓여 정신을 기름지게하고
사고를 풍요롭게 하는, 바로 그 세월이다.

그러므로 세월 앞에서는 겸허해야 한다.
누구도, 그 사람만큼 살지 않고는 어떤 사람에 대해
함부로 평가해서는 안 된다.

누구든, 그 사람과 똑같은 세월을 살아보지 않고서는 ….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