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내는 고귀한 덕이며
모든 고통의 최고 치료약이다.
인내는 아무 정원에서나
자라는 꽃나무가 아니다.

인내는 더 좋은 시절을
기다리는 마음이다.
지금의 고통을 견디면
그 고통은 차츰차츰
좋은 것으로 변할 것이다.

기다릴 수 있는 자에게
모든 것은 돌아온다.
당장에 치료할 수 없는 병은
참을 수밖에 없듯이
당장 해결할 수 없는 일은
견디는 수밖에 없다.

일이 힘들더라도 이를 악물어라.

– 곽광택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